이벤트
2019.02.18 20:19

향긋한 쑥국을 먹고 난 후....

Views 697 Votes 0 Comment 0

오늘 아침에는 기억 속에서 까마득하게 잊어버렸던 쑥국을 먹게 되었다. 너무나 향긋하고 맛있어서 단숨에 밥을 잘 먹었다. 쑥국에 들어있는 다슬기도 오랫만에 맛보는 것이어서 엊어버렸던 고향의 맛을 느낄 수 있었다.
현대 음식에 길들여진 사람들에게는 정말 맛없는 음식일 것이다. 하지만 나에게는 쑥국에서 느끼져는 흙냄새, 건강한 자연의 힘, 어린 시절의 추억 등이 주마등 처럼 지나가는 즐거운 시간이었다.
쑥은 자연스럽게 어린 시절을 떠오르게 하였다. 나의 고향은 부산 구포역에서 가까운 곳이었다. 내가 살던 60년대 중반만 해도 구포는 부산에서 아주 외진 곳이었다. 내가 살던 집은 야시(경상도 사투리로 '여우'를 뜻함) 고개를 넘어가는 입구에 위치한 야산의 중턱이었단. 이곳은 구포역에서 사상으로 가는 첫 야산(왼쪽 방향, 오른쪽은 낙동강)이었고, 철길 아래 굴다리를 지나 어느 정도 가다보면 있는 곳이었다.
재작년(2005년)에 30년 만에 혹시 고향의 정취를 느낄 수 있을까하여 살던 곳을 찾아가 보았는데, 어린 시절의 흔적은 자취도 찾을 수 없었다. 내가 뛰어놀던 야산은 모두 깍이어져 평지가 되었고, 시골 풍경은 모두 사라져 버렸다. 마음 한 구석에 씁씁한 느낌을 갖고 돌아온 적이 있었다. 나이가 들어가고 마음의 고향을 그리는 사람들에게는 이미 돌아갈 수 없는 곳이 되어버렸다는 것이 우울하게 한다. 이런 느낌이 들 때는 'Gloomy Sunday'를 들어면 조금은 위로가 될까....
아마도 이곳에서 7살까지 살았던 같다. 봄만 되면 나는 어머님이 아침마다 만들어 주시는 쑥물을 먹어야 했다. 지금은 쑥물하면 웰빙식품으로 생각되지만 어린 시절에는 먹을 것이 없어서 먹어야만 했던 고역스러운(?) 음식이었다. 덕분에 웬만히 쓴 한약이나 음식들은 맛있게 먹을 수 있게 되었지만...
쑥물 뿐만 아니라 쑥버머리(경상도 사투리, 쑥에 밀가루를 입혀 빵처럼 찐 것)을 식사나 간식 대용으로 먹을 때가 많았었다. 그 때는 어찌나 배가 고픈 시절이었는 지 무엇이든지 먹고 나면 금방 배고팠던 그런 시절이었던 것 같았다.
오늘은 쑥국을 먹고 기분이 너무 좋다!(Feel so good!). 도서관에 책을 반납하고 도서관 뒤에 위치한 운동장을 산책하고 다시 도서관에 가서 파워포인트와 엑셀의 매크로와 VBA에 관련된 책을 빌려왔다. 며칠동안 다 볼 수 있을까 생각하면서도 그저 책의 표지만 봐도 즐겁다.

이 글을 읽으시는 분들도 쑥에 다슬기가 들어간 된장국을 드시면서 고향생각을 해보시면 행복한 하루가 될 것입니다....


목록형 컨텐츠

목록컨텐츠 예시입니다.

List of Articles
No. Category Subject Author Date Views
20 이벤트 2024년 상반기 한국현대정신분석학회 학술대회 (2024.06.15) 관리자 2024.05.31 93
19 공지 ITAA 2024 World Conference(24.08.08-10) 관리자 2024.04.05 84
18 공지 TA Research & Practice - TA Dictionaries 관리자 2024.04.05 87
17 이벤트 한국상담학회 2024년 춘계 상담학 연수회 (5/18) 관리자 2024.04.05 101
16 이벤트 한국교류분석상담학회 2024년 춘계학술대회 등록안내 file 관리자 2024.04.05 73
15 이벤트 [NLP상담학회 ]2024년 공개사례 발표자 모집 안내 및 신청 관리자 2024.04.05 85
14 이벤트 NLP상담학회 2024년 상반기 NLP연수 및 사례발표회 일정 안내 관리자 2024.04.05 74
13 [에크리 언박싱] 2분기 등록 시작! 관리자 2024.04.05 38
12 이벤트 [한국현대정신분석학회] 학술상 안내 관리자 2024.04.05 73
11 ITAA - EATA webinar 14 November 2021 관리자 2021.10.28 515
10 2021.11.27 [한국질적탐구학회] 추계 온라인 학술대회 공지 및 신청안내 관리자 2021.10.28 570
9 2021.11.27 한국현대정신분석학회 후기 학술대회 <섹슈에이션, 젠더갈등, 정신분석> 관리자 2021.10.28 506
8 이벤트 [디지털세상 속지 않고 살기! 필살기] '010 전화도 믿지 마라'…'피싱 중계기' 160여 대 압수 관리자 2021.03.22 676
» 이벤트 향긋한 쑥국을 먹고 난 후.... 관리자 2019.02.18 697
6 공지 오늘도 뫔길을 걷습니다. 1 file 카메론 2013.12.05 3440
5 공지 항상 즐겁습니다. 카메론 2013.12.05 1844
4 이벤트 예쁘고 멋지다 두마리 토끼를 잡자!! 1 카메론 2013.12.05 1999
3 공지 무엇이 중요한가? 카메론 2013.12.05 1675
2 업데이트 연구하고 또 연구합니다. 1 카메론 2013.12.05 1683
1 이벤트 사소한 하나도 의미가 있고 간섭이 있습니다. 카메론 2013.12.05 1503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